언론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는 세상에

나눔과 행복을 주는 곳

언론보도

(2011.12.28)한국요양보호사교육기관협회, 제1회 요양보호사 직무·보수교육 연수회 개최

  • 한국요양보호사중앙회
  • 2016-04-15 17:26:00
  • hit402
  • 14.5.99.183

 

(사)한국요양보호사교육기관협회(회장 민소현)는 오는 12월 29일 (사)경남요양보호사협회 설립 안내 및 제1회 요양보호사 직무·보수교육을 위한 연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연수회는 교육원 활성화를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사)한국요양보호사교육기관협회가 고용노동부에 직업훈련시설기관을 지정받아 16개 시도의 지부·지회에 출강강의가 가능하도록 해 전 교육기관에서 직무교육을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려는 목적으로 진행된다.

장기요양보험제도가 도입된 2008년 당시 보건복지부에서는 요양보호사의 보수교육을 자격취득 후 2년마다 이수해야 한다는 지침을 강제 규정했으나 당시 자격취득자가 2년이 되는 시점인 2010년 지침에서 보수교육 관련 사항을 삭제했다. 그 결과 보수교육실시를 대비한 전국의 많은 교육기관이 운영난으로 인해 휴·폐업하고 있는 실정이다.

장기요양교육 자체 내 직무교육 실시가 가능한 기관을 제외한 소규모 기관에서는 직무교육을 실시할 수 있는 방안이 마련되어 있지 않아 교육기관협회 각 지부에서는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또 현재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한 현장감 있는 교육과 품성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개발이 필요하며 현장 요양보호사들의 실정을 감안하지 않은 인터넷 직무교육 강의는 폐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2009년도 보건복지부 지침에도 교육기관에서의 인터넷강의 교육은 인정하지 않는다고 규정한 바 있으며 현장에 종사하는 요양보호사들이 주로 50~60대인 점을 감안할 때 인터넷강의 교육은 형식적이거나 부실하게 운영되어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없다는 판단이다.

이밖에 전국의 요양보호사 처우개선 및 임금가이드라인, 권익신장과 전문성, 윤리의식을 바탕으로 사회적인 전문인력으로서 자기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사)한국요양보호사중앙회가 출범해 지난 4월 민주당 양승조 의원 등 11명의 국회보건복지위원과 함께 노인복지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한 상태이다. 하지만 원활한 심의가 이뤄지지 않고 있어 이를 촉구하기 위한 움직임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한편 2011년 요양보호사 직무교육을 위한 연수회는 12월 29일 오후 2시부터 경남여성능력개발센터에서 장기요양기관장, 전국교육원장, 요양보호사, 전임강사를 초빙해 진행될 예정이다.

조원익 기자 wick@sportsworldi.com

게시글 공유 URL복사